정동하, 오는 9월 EP앨범 발매…이래언 작곡가와 재회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가수 정동하의 신곡 녹음 현장/사진=뮤직원컴퍼니 제공

가수 겸 뮤지컬배우 정동하가 오는 9월 새 앨범을 발매한다.

소속사 뮤직원컴퍼니는 지난 8일 공식 SNS를 통해 정동하의 앨범 발매 소식과 함께 녹음실 현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동하는 세션들과 함께 신곡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발매한 싱글 ‘밤이 두려워진 건’을 협업한 이래언 작곡가가 다시 한 번 프로듀싱에 참여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정동하는 소속사를 통해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녹음을 잘 마쳤다. 더욱 세심하고 진중하게 작업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정동하는 데뷔 이후 드라마 OST, 뮤지컬, 음악 예능프로그램, 라디오 진행 등을 통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