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유민상, “마동석 근육 내가 그려줬다”···숨겨왔던 그림 실력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방송화면. /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의 유민상이 출연자들을 놀라게 하는 그림 실력을 공개한다.

9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유민상, 김준현과 문세윤, 김민경이 보리밥 먹방을 펼친다.

문세윤은 먹방 도중 보리밥을 더 맛있게 먹는 방법으로 ‘산적 분장을 한 후 박에 밥을 넣어서 비벼 먹자’고 제안한다.  유민상은 제작진이 준비한 산적 모자를 화가처럼 쓴 후 ‘유 화백’으로 분해 압도적인 비주얼을 자랑한다.

화백으로 분한 유민상은 상황극을 펼치며 멤버들의 얼굴을 도화지 삼아 그림을 그린다. 산적 분장을 받던 문세윤은 “최근 어떤 사람에게 그림을 그려줬느냐”고 묻자 “마동석”이라고 답해 웃음을 안긴다. 이어 유민상은 “마동석 씨가 원래 52kg이다. 나머지 근육은 내가 그려준 거”라고 말해 촬영장을 폭소케 한다.

‘맛있는 녀석들’은 9일 오후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