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맛에 운동”…‘나 혼자 산다’ 박나래·홍현희·러블리즈 미주, 초절정 식욕 파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운동 후 식사를 즐기는 ‘나 혼자 산다’ 박나래, 홍현희, 러블리즈 미주. /사진제공=MBC

박나래가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모두가 혹할 한강 나이트 투어를 선보인다.

9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는 홍현희, 러블리즈 미주를 춤추게 만든 초절정 식욕 파티로 금요일 밤 야식 욕구를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걷기 운동을 마친 박나래는 두 사람에게 “나이트 투어가 있다”며 한강으로 데리고 간다. 하루 종일 걸어 다리가 풀린 이들은 강하게 반발했다. 하지만 박나래가 “갑시다”라고 한 후 먹부림 파티를 준비했다고 알려주자 홍현희와 미주는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홍현희는 “몸이 이렇게 가볍다니”라면서 박나래를 폭풍 칭찬하며, 편의점에서 클럽 춤을 추며 기분을 끌어올렸다. 미주는 운동 때도 묶지 않던 머리를 질끈 묶고 본격적으로 먹기 위한 준비를 했다.

먹방에 돌입한 이들은 운동하기 전 목적과 다른 마음가짐으로 만찬을 즐겼다. 박나래는 홍현희도 놀라게 만들 무아지경 먹방을 하다, 팩트 폭격 한마디를 듣게 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