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인전’ 판타지아 국제영화제 관객상 수상…전세계 영화제 잇딴 러브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악인전’ 해외 포스터. /사진제공=키위미디어그룹

제 72회 칸 국제영화제에 초청되며 전세계적으로 주목 받은 영화 ‘악인전’이 제 23회 판타지아 국제영화제에서 관객상을 수상하고 전세계 영화제에서 잇따른 러브콜을 받아, 식지 않은 관심을 입증했다.

국내 관객 336만 관객을 동원하며 올해 청불 영화 흥행 1위를 거머쥔 ‘악인전’에 대한 글로벌한 관심이 끓이지 않고 있다. ‘악인전’은 오는 10월 1일 개막하는 제 52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스릴러, 액션, 블랙코미디 장르 영화들이 경합을 벌이는 경쟁 부문인 Orbita 섹션에 공식 초청됐다. 시체스 영화제는 세계 3대 판타스틱 영화제 중 하나로 유서 깊은 영화제인만큼 ‘악인전’ 관계자들도 시체스 영화제 초청에 기쁘게 화답했다고 한다.

‘악인전’은 또한 지난 8월 1일 폐막한 북미 최대 규모의 장르 영화제인 제 23회 판타지아 국제영화제에서 티켓이 조기 매진되고 추가 상영 요구가 계속돼 영화제 측에서 추가 상영을 긴급 결정할 정도로 영화제 내내 가장 핫한 영화로 인기를 모았다. 또한 베스트 액션(Best Action Film) 부문에서 관객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그 밖에도 폴란드, 독일, 포르투갈, 러시아, 오스트리아, 스페인, 스웨덴, 슬로베니아, 노르웨이 등 한국영화 초청이 빈번하지 않은 다양한 국가의 유수 영화제에서도 초청이 확정됐다.

‘악인전’은 국내 극장 흥행에 이어 VOD 서비스를 시작한지 한달이 지난 현재까지도 VOD 매출 최상위권에 랭크되며 영화에 대한 관객들의 뜨거운 애정을 받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