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세븐틴 7개월만 컴백, 오마이걸·JBJ95 신곡 무대 최초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Mnet ‘엠카운트 다운’ 출연진./사진=각 소속사 제공

8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는 7개월 만에 돌아온 세븐틴의 컴백 무대가 최초로 공개된다.

세븐틴의 신곡 ‘HIT’는 임팩트 있는 강렬한 EDM 장르의 댄스곡으로, 음원 발표 동시에 19개국 해외 아이튠즈 K팝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세븐틴의 폭발적인 에너지와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다양한 콘셉트를 시도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여온 걸그룹 오마이걸은 여름요정으로 변신한다. 신곡 ‘BUNGEE(번지)’는 청량한 일렉트로닉 팝 장르로, 오마이걸의 다채로운 보컬의 조합이 돋보이는 신나는 여름 분위기의 곡이다.

청량 듀오 JBJ95의 신곡 무대도 여름 감성을 더한다. JBJ95의 ‘불꽃처럼’은 청량하면서도 몽환적인 느낌인 신스 사운드와 반복적인 베이스, 기타가 돋보인다. 곡을 듣고 나면 마치 여름밤 하늘을 비행하고 온 듯한 장면을 연상케 한다. 앞서 발매한 2개의 앨범에서 소년미로 여심을 사로잡은 JBJ95가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그룹 CIX(씨아이엑스)의 데뷔 무대 ‘Movie star(무비 스타)’도 준비돼있다. CIX의 데뷔 타이틀곡 ‘Movie star’는 중독성 있는 후렴구와 세계 최고 댄스 크루 저스트절크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스튜디오 M’에서는 맑고 청량한 보이스로 큰 사랑을 받아온 여자친구의 은하가 보아의 ‘아틀란티스 소녀’의 커버 무대를 선보인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펜타곤, ITZY(있지), TRCNG(티알씨엔지), VAV(브이에이브이), 베리베리, 로켓펀치, 파나틱스, D1CE(디원스) 등이 출연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