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J95 켄타, ‘스타워즈’서 새 앨범 홍보…“같이 스파크한 여름 보냈으면 좋겠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JBJ95 ./사진제공=스타로드 엔터테인먼트

스타케이 토론예능 ‘스타워즈’에서 MC를 맡고 있는 그룹 JBJ95의 켄타가 세 번째 미니앨범으로 돌아왔다.

‘스타워즈’는 각 나라의 팬 대표들이 펼치는 열띤 토론 프로그램이다. 지난 7일 방송된 ‘스타워즈’ 2회에서는 태국, 일본, 러시아, 홍콩 4명의 팬 대표가 출연했다.

‘덕잘알’로 유명한 켄타는 틴탑의 리키 선배님을 좋아하던 본인의 덕질 시절을 되돌아봤을 때 가장 많이 포기했던 것은 ‘잠’이라고 밝혀 모두의 공감을 자아냈다.

또한 켄타는 팬 대표로 출연한 4명의 출연자에게 한국 이름을 지어주며 작명가의 모습을 보였다. ‘박우유’ ‘불예나’ ‘아주조하’ ‘넘시골’ 등 켄타의 우스꽝스러운 작명에 팬 대표 모두가 크게 만족스러워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켄타는 JBJ95의 새 앨범 소식을 알리는 것도 잊지 않았다. 이에 함께 진행을 맡고 있는 골든차일드의 멤버 재현, 장준은 컴백 소식을 축하하며 앨범 홍보에 열을 올리겠다고 다짐했다. 켄타는 “우리 같이 스파크한 여름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켄타가 진행하는 ‘스타워즈’는 스타케이 유튜브 채널에서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