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라 출신 소영, 1년 6개월 만에 솔로 출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소영. / 제공=WK ENM

그룹 스텔라의 전(前) 멤버 소영(임소영)이 오는 20일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음반 ‘숨’을 발표하며 솔로 가수로 나선다.

8일 소속사 더블유케이 이엔엠(WK ENM)의 관계자는 “소영이 당사와 솔로 가수로 계약을 맺고, 첫 솔로 음반을 준비했다. 역동적인 안무와 매력적인 음색을 앞세워 여성 솔로 가수 대열에 합류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영은 2017년 스텔라의 멤버로 합류해 활동을 펼쳤다. 1년여 만에 팀은 해체됐고, 솔로 가수로 2막을 연다.

더블유케이 이엔엠의 관계자는 “걸그룹의 멤버가 아니라 온전히 혼자서 무대를 채우는 소영의 모습을 기대해도 좋다”며 “‘숨’은 라틴풍의 댄스곡으로 한층 성숙한 소영의 매력을 담았다”고 소개했다.

소영은 오는 20일 음반의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본격 활동을 시작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