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한, 에프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진이한. / 제공=FN 엔터테인먼트

배우 진이한이 에프앤(FN)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8일 에프엔 엔터테인먼트는 “다양한 캐릭터를 넘나들며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진이한과 전속계약을 맺게 돼 기쁘다. 그의 활발한 활동을 위해 전폭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04년 데뷔한 진이한은 ‘한성별곡’ ‘기황후’ ‘마이 시크릿 호텔’ ‘크로스’에 이르기까지 작품마다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며 호응을 얻었다.

에프앤 엔터테인먼트는 글로벌 코스메틱 기업 에프앤 리퍼블릭의 자회사로, 연기자를 위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매니지먼트는 물론 최근 드라마, 영화 콘텐츠 제작까지 영역을 넓히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