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켓펀치, 슈퍼 루키 탄생 알렸다…데뷔곡 ‘빔밤붐’ 차트인+MV 150만 뷰 돌파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로켓펀치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로켓펀치(Rocket Punch)의 무서운 기세가 눈에 띄고 있다.

로켓펀치는 지난 7일 미니 1집 앨범 ‘핑크펀치(PINK PUNCH)’ 타이틀곡 ‘빔밤붐(BIM BAM BUM)’을 발표하고 가요계에 정식 데뷔했다.

발매 당일 오후 6시 유튜브 채널 울림엔터테인먼트와 원더케이(1theK)를 통해 공개된 ‘빔밤붐’ 뮤직비디오는 공개 8시간 만인 8일 오전 2시 기준 조회수 100만을 기록하고 현재 150만 뷰를 넘어섰다.

뮤직비디오 공개와 함께 각종 포털 사이트에는 ‘로켓펀치’, ‘로켓펀치 빔밤붐’ 등의 실시간 검색어가 상위권에 오르는 등 이번 로켓펀치 데뷔 무대에 대한 대중들의 반응이 매우 뜨거웠다.

또한 음원차트에서도 신인 그룹의 성과로서는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음원 공개 직후 ‘빔밤붐’은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에서 86위를 기록, 신인 그룹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차트 진입에 성공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로켓펀치의 데뷔곡 ‘빔밤붐’은 상큼한 에너지로 가득 차 있다. 독일어로 ‘땡땡땡’이라는 의미의 ‘빔밤붐’은 한 번 들어도 귀에 쏙 꽂히는 독특한 후렴구가 인상적인 곡으로, 로켓펀치 멤버들의 6인 6색 발랄한 매력이 돋보인다.

로켓펀치는 오늘(8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빔밤붐’ 무대를 공개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