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가 들린다’, 노홍철X장도연X이천희 등 ‘연예계 서핑 크루’ 총집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바다가 들린다’ 티저 영상./사진제공=MBN

MBN 새 예능 ‘바다가 들린다’의 첫 티저영상이 공개됐다.

‘바다가 들린다’는 드라이브 명소이자 천혜의 바닷길로 잘 알려진 동해안 7번 국도를 새롭게 탐험하는 리얼 로드 프로그램이다. 지난 3일 MBN 이적 후 첫 예능 ‘자연스럽게’를 선보인 유일용 PD가 연출한 4부작 시즌제 프로젝트다. 캠핑카를 타고 7번 국도를 따라가며 캠핑과 서핑을 즐기는 국내 여행기를 담아낼 전망이다.

방송에는 연예계 대표 서퍼로 정평난 배우 이천희부터 개그맨 노홍철과 장도연, 배우 정태우와 한소희, 배구선수 김요한, YB밴드 드러머 김진원, 서퍼 한동훈 등 8명의 셀럽 서퍼가 출동한다.

특히 서핑 경력 16년차 1세대 서퍼인 김진원은 진정한 서핑의 매력을 제대로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여기에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어비스’ 등에 출연했던 한소희는 ‘바다가 들린다’로 첫 리얼리티 예능에 나선다.

이들 서핑 크루들은 동해안의 숨겨진 바다와 명소 등을 보여주며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여행 코스로 대리 만족 판타지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셀럽 서퍼들의 리얼 서핑 입문서로 구성돼 최근 젊은 세대에게 각광받는 서핑을 다양한 연령대에서 즐길 수 있는 이색 문화로 소개하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7일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아름다운 풍광의 동해안을 배경으로 푸른 바다의 파도 소리로 시작한다. 시원한 느낌을 주는 푸른 하늘과 바다가 청량감을 선사하는 가운데, ‘가족 여행’ 콘셉트의 끈끈한 멤버들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바다가 들린다’는 오는 11일 오후 8시 20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