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 ‘하자있는 인간들’ 주연…로코 남신 탄생 예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안재현.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안재현이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을 확정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이 있는 여자와 외모 집착증에 걸린 남자가 서로의 지독한 외모 편견을 극복하는 명랑 로맨스 드라마다. 안재현은 오만함이 하늘을 찌르는 외모 집착남 이강우 역을 맡아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그는 흠 잡을 곳 없는 외모로 겉보기에는 단단해 보이지만 남들은 모르는 비밀스런 과거 트라우마에 시달리며 살아가는 이강우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주면서 높은 몰입감을 이끌어낼 전망이다.

안재현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너희들은 포위됐다’ ‘블러드’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다시 만난 세계’ ‘뷰티 인사이드’, 영화 ‘패션왕’ 등 다양한 작품들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차근 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작품마다 훈훈한 비주얼과 매력 넘치는 연기로 캐릭터를 소화했던 만큼 이번 작품에서의 활약도 기대된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오는 11월 말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