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 연애 예능 ‘임자 아일랜드’…제작진 “만난지 하루 만에 첫날밤 보낸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임자 아일랜드’ 예고 영상./사진제공=스카이드라마

스카이드라마 예능 ‘임자 아일랜드’에서 만난 지 하루 만에 첫날밤을 보내는 남녀가 탄생한다.

‘임자 아일랜드’는 배우 김갑수가 MC와 내레이션을 맡은 커플 매칭 프로그램이다. 외모와 스펙 어느 하나 빠지지 않는 여덟 남녀가 임자도에서 일주일 동안 동고동락하며 결혼 상대자를 찾는다.

‘임자 아일랜드’는 여타 커플 매칭 프로그램과 달리 결혼을 목적으로 한다는 점에서 차별점을 갖는다. 결혼이라는 현실 문제에 직면할 남녀들을 위한 결혼관과 가족 공개, 신혼부부 실습을 위한 ‘결실(결혼 실습실)’등이 색다른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7일 방송되는 ‘임자 아일랜드’ 첫 회에는 화기애애하던 남자 출연자들이 여배우 수현과 오영주를 연상시키는 미모의 여성 출연자들의 등장에 서로를 견제하기 시작해 흥미를 자극한다. 나이, 직업, 학벌 아무것도 공개되지 않은 상태에서 첫인상만으로 호감을 느낀 남녀들은 다음날 자기소개가 끝난 뒤에도 마음을 이어나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날 방송 말미에는 만난 지 하루 만에 ‘결실’에서 뜨거운 첫날밤을 보내는 남녀가 공개된다. 하루 한 커플만 선착순으로 묵을 수 있는 ‘결실’에서 짧은 순간 사랑을 확인한 커플은 누구일지 기대를 모은다.

결혼을 전제로 조금 더 현실적이고 치열한 연애 리얼리티를 보여줄 ‘임자 아일랜드’는 7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