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신동엽X신동, 설리에 전화 연결 “달마대사 관상의 남자 어때?”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2 예능 ‘오늘의 운세’. /사진제공=JTBC2

 

JTBC2 예능 ‘오늘의 운세’의 MC 신동엽과 신동이 배우 설리에게 깜짝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오늘의 운세’는 심리·명리·관상·점성학 전문가와 연예인 패널이 두 남녀의 연애 성향과 직업, 소개팅 결과 등을 다각도로 예측하는 프로그램이다.

7일 방송되는 ‘오늘의 운세’에서는 달마대사 관상의 바른생활 남자와 설리를 닮은 자유로운 영혼의 여자가 소개팅에 나선다.

이를 지켜보던 신동은 “설리가 실제로 달마대사 관상의 남자를 좋아하는지 직접 물어보겠다”며 설리에게 전화 연결을 시도해 시선을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게스트로 출연한 방송인 장영란은 남녀의 소개팅 모습을 바라보며 줌마테이너다운 면모를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오늘의 운세’는 7일 오후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