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에서 전투합시다”…류준열, ‘봉오동 전투’ N차 관람 부르는 훈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류준열 인스타그램

류준열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오늘 개봉! 극장에서 함께 전투합시다”라고 글을 적었다. 이날 류준열이 주연한 영화 ‘봉오동 전투’가 개봉했다. 함께 올린 사진에서 류준열은 멋진 야경을 배경으로 서 있다. 풍경을 담으려는 듯 손에는 핸드폰을 들고 있다.

네티즌들은 “이제부터 극장살이 시작! ‘봉오동 전투’ 화이팅” “극장에서 매복하고 있겠습니다” “오늘 봅니다 봉오동 전투 대박나길”이라고 댓글을 남겼다.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큰 승리를 거둔 독립군의 전투를 그린 작품으로, 류준열은 독립군 분대장 이장하 역을 맡아 열연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