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육대’ 10주년, 새 종목+축하공연…축제의 장 펼쳐진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2019 아이돌 스타 선수권 대회’./ 사진제공=MBC

MBC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가 10주년을 맞아 축제의 장을 예고했다. 새롭게 공개된 키워드는 10주년, 새 종목, 축제다.

‘아육대’ 제작진은 7일 “2010년 많은 관심과 사랑 속에서 ‘아이돌 육상 선수권대회’로 시작한 프로그램이 올해 10주년을 맞게 됐다. 이번 추석에는 ’10TH FESTIVAL 모두의 아육대’라는 슬로건 아래에서 끼, 체력, 매력을 마음껏 발산할 수 있는 축제를 콘셉트로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아육대’는 그동안 다재다능한 아이돌들이 음악방송 프로그램과 한정돼 있는 예능 프로그램들 사이에서 다 보여주지 못한 끼와 체력, 매력을 마음껏 발산할 수 있는 일종의 기회의 장으로 여겨져 왔다. 인기 유무를 떠나 각 종목 우승자들이 주목을 받고 새로운 기회를 얻는 일종의 ‘스타 탄생 성지’였던 것.

뿐만 아니라 팬들에게는 자신이 애정하는 아이돌들의 땀 흘리는 모습 속에서 새로운 모습을 만날 수 있는 즐거움을 주기도 했다.

10주년을 맞은 ‘아육대’가 공개한 이번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의 키워드 세 가지는 10주년, 새 종목, 축제. ‘아육대’가 10년이라는 시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은 만큼 아이돌들과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것이 제작진의 전언이다.

이와 더불어 제작진은 기존 인기 종목이었던 육상, 양궁, 승부차기를 기본으로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새로운 종목을 추가해 아이돌들이 끼와 체력, 매력을 최대치로 발산할 수 있게 판을 제대로 깔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각 종목 별 참여 아이돌 라인업을 추후 공개할 예정이며, 최강의 코치진을 꾸려 아이돌들을 제대로 서포트 했다는 후문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특히 현장에서의 즐거움을 위해 종목과 종목 사이, 팬들을 재미있게 해줄 번 외 경기와 축하 공연 등도 준비돼 있다.

제작진은 “아이돌과 팬들이 모두 함께하는 모두의 아육대가 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 참가하는 모든 아이돌들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올 추석 연휴 방송 예정인 ‘아육대’는 오는 12일 고양 실내종합운동장에서 선수권대회가 치러지며, 장소적 제약이 있는 일부 종목은 계획에 따라 추가로 펼쳐진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