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 ‘틱톡’과 플랫폼 연동…콘텐츠 다양화 나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카카오

카카오가 운영하는 온라인 음악사이트 멜론(Melon)이 글로벌 비디오 애플리케이션 틱톡(TikTok)과 플랫폼을 연동하고, 새로운 기능을 내놓는다고 7일 밝혔다.

멜론은 이번 연동을 통해 음악을 감상하는 새로운 방법을 추가했다. 멜론앱 ‘곡 상세-곡 정보-이 곡으로 제작된 TikTok’ 메뉴를 선택하면 틱톡으로 연결돼 관련 영상을 편리하게 감상할 수 있다. 틱톡 음악상세페이지에는 ‘Melon으로 재생’ 기능이 생긴다. 해당 기능을 구동하면 멜론 재생화면이 실행돼 영상 속 배경음악 정보 확인 및 감상도 쉽고 빠르게 가능하다. 본 기능은 멜론과 틱톡간 연동된 곡에 한해 적용된다.

더불어 음악을 사랑하는 크리에이터들의 활동 영역 및 소통 기회 역시 넓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멜론은 지난 5월 개편된 멜론DJ 서비스와 신설된 브랜드DJ 카테고리를 선보이며 한층 풍성한 컬쳐라이프 제공을 약속했다.

또한 틱톡 연동을 기념하며 오는 19일까지 ‘#멜론DJ드랍더비트 챌린지’를 진행한다. 참여방법은 먼저, 이벤트 페이지에서 예시 영상을 보고 참여하기 버튼을 클릭한 뒤 멜론 스티커와 트렌디한 음악을 선택해 음악 비트에 어울리는 DJ가 된 모습을 영상으로 촬영한다. 이후 직접 제작한 영상을 #멜론DJ드랍더비트 또는 #멜론챌린지 해시태그와 더불어 틱톡에 올리고 해당 URL을 멜론 앱 페이지에 댓글로 남기면 된다. 멜론 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1000명에게 선물을 제공한다.

카카오 관계자는 ‘멜론은 AI기반 개인화 큐레이션을 비롯, 12만개의 플레이리스트를 통해 이용자별 음악감상 경험 및 취향의 깊이를 더하고 있다. 더불어, 카카오톡, 스마트스피커, 카 인포테인먼트 등 다양한 플랫폼과 디바이스를 통해 음악 감상 환경도 확장 중”이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