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첫 촬영 공개

이지아

이지아

SBS 새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의 이지아가 오묘한 매력을 지닌 전직 쇼핑호스트 오은수로 변신한 첫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11월 9일 첫 방송하는 SBS 새 주말특별기획‘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 제작 삼화 네트웍스)는 ‘드라마계의 대모’ 김수현 작가와 ‘조강지처 클럽”내 연애의 모든 것’ 등을 연출한 손정현 PD의 첫 의기투합으로 화제가 된 작품이다.

여기에 이지아, 엄지원, 송창의, 하석진, 조한선, 서영희, 김용림, 강부자, 김용건, 한진희 등 신구 세대 배우들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극중 이지아는 첫 번째 결혼에 실패하고 재혼한 전직 쇼핑호스트 오은수 역을 맡았다. 오은수는 사랑스럽고 애교가 많지만 자신이 결정한 일에는 강한 의지를 보이는 인물이다.

최근 진행된 첫 촬영에서 이지아는 극중 유치원으로 데리러 간 딸아이 슬기(김지영)를 만나 반갑게 포옹하는 장면을 연출했다.

제작사 삼화 네트웍스 측은 “촬영이 진행될수록 이지아가 오은수 역에 적역이라는 생각이 든다. 지금까지의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이지아를 보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삼화네트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