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X’ 금동현, 첫 V앱 실시간 시청자 수 57만·하트 수 3억 돌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C9엔터테인먼트 금동현 연습생./ C9엔터테인먼트 공식 브이라이브 영상 캡처

Mnet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듀스X101’에 출연한 금동현 연습생이 지난 6일 첫 네이버 V앱 방송으로 인기를 증명했다.

금동현은 이날 오후 6시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 채널을 통해 방송을 켰다. 주제는 ‘팬들과 소통하기’였다.

금동현은 팬들의 질문에 성심성의껏 답변하며 방송을 시작했다.

금동현은 프로그램 출연 당시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에 대해 “제가 했던 무대는 전부 기억에 남는다”라고 답했다. 그중 포지션 평가 무대를 통해 선보였던 ‘빌리버(Believer)’를 떠올리며 “윤성이 형, 국헌이 형과 안무랑 동선 짰던 게 가장 기억에 남는다”라고 말했다.

금동현은 현재 근황에 대해 “열심히 연습하고 레슨도 받고 알차게 하루를 보내고 있다. 금랑단 여러분들께 더 예쁜 모습 보여줘야 해서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라고 데뷔에 대한 열의를 보였다.

금동현은 이날 브이라이브가 시작하기도 전 하트수가 2억 개를 돌파한 것에 대해 “너무 놀랐습니다. 사랑합니다”라며 팬들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또 브이라이브 시작 37분 만에 3억 하트를 돌파했고, 금동현은 공약으로 내건 ‘깨물 하트’를 선보여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 뿐만 아니라 브이라이브 말미에는 시청자 수만 57만 명을 돌파해 놀라움을 안겼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