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텐] 매일매일 ‘일요일’처럼! 파나틱스(FANATICS)의 ‘선데이(SUNDAY)’

[텐아시아=TV텐 영상취재팀 한나라 기자]

신인 그룹 파나틱스(FANATICS)가 6일 오후 2시 서울 압구정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더 식스(THE SIX)’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파나틱스는 열정적인 사람을 뜻하는 ‘FANATIC(파나틱)’에서 비롯된 그룹명으로 대중을 파나틱스의 ‘파나틱’으로 만들겠다는 포부가 담겨 있다.

파나틱스의 첫 번째 미니앨범명 ‘더 식스’는 6인조로 첫 인사를 건넨다는 의미다. 타이틀곡 ‘선데이’는 매일이 일요일이었으면 좋겠다는 내용을 담은 곡으로 시원한 트로피컬 사운드로 ‘일요일’이라는 반복적인 후렴구와 안무가 인상적이다.

파나틱스의 멤버 구성도 눈에 띈다. 파나틱스는 ‘프로듀스 48’로 얼굴을 알린 멤버 도아와 함께 이들의 첫 번째 유닛 ‘파나틱스-플레이버’로 활동했던 윤혜, 대만 출신 멤버 지아이에 새로 합류한 도이, 채린, 중국 출신 멤버 시카까지 3개국 멤버로 구성된 다국적 그룹이다.

파나틱스는 롤모델로 소녀시대를 언급하며 “팀으로나 개인으로나 활발하게 활동하는 모습이 너무 멋지시다. 소녀시대처럼 오래오래 사랑 받는 그룹이 되고 싶다. 저희의 미래와 현재 모두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파나틱스의 첫 번재 미니앨범 ‘더 식스’는 오늘(6일) 오후 6시부터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다.

TV텐 영상취재팀 한나라 기자 tenpla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