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두 남자”…장신영, 똑 닮은 父子 강경준·정안 투샷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강경준·장신영 가족. /사진=장신영 인스타그램

배우 장신영이 남편 강경준과 아들 정안의 근황을 전했다.

6일 장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멋진 두 남자”라는 글과 함께 강경준과 아들 정안의 사진을 여러 장 올렸다. 첫 번째 사진에서 근사한 셔츠를 차려입은 두 사람은 똑닮은 훈훈한 외모로 미소를 자아낸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가족 나들이를 간 듯 산과 풀밭을 배경으로 즐거운 한 때를 보내고 있다. 장신영과 함께 나란히 알록달록한 의자에 앉은 세 사람의 뒷모습도 시선을 끈다.

네티즌들은 “너무 예쁜 가족” “보기 좋은 모습. 곧 태어날 둘째도 너무 기대됩니다” “예쁜 미소가 닮은 부자예요” “아빠와 아들이 참 많이 닮았어요” “둘째 임신을 축하해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장신영은 현재 둘째 임신 중이며, 올해 출산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