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승우, 데뷔 이래 첫 단막극 출연…MBC ‘이상 이상 이상’

조숭우

조숭우

배우 조승우가 데뷔 후 처음으로 MBC 단막극에 출연한다.

조승우는 11월 중 방송될 MBC ‘드라마 페스티벌’의 여덟 번째 이야기 ‘이상 이상 이상’(연출 최정규)의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조승우의 안방극장 컴백은 지난 3월 종영한 MBC ‘마의’ 이후 8개월만이다.

25일 MBC는 “조승우는 신인 작가와 배우를 키워내고 새로운 연출 기법의 발전과 콘텐츠 시장의 다양성을 보호하기 위해 제작되는 ‘드라마 페스티벌’의 취지에 동참하고자 단막극임에도 출연을 결정지었다”고 전했다.

조승우는“’마의’ 촬영 당시 공동연출이었던 최정규 감독과 연출 데뷔작에서 힘을 모아 멋지고 의미 있는 작품을 만들어보자고 해서 주저할 것 없이 출연을 결정했다”며“대본을 읽어봤더니 구성이 짜임새 있고 캐릭터 역시 공감이 갔다. 단막극이지만 훌륭하고 완성도 높은 대본이었다”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이상 이상 이상’은 한국 문학사상 가장 큰 충격을 남긴 이상 작가의 이야기를 담은 시대극으로 조승우가 주인공 이상으로 분할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