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ZY·네이처·이현·양다일·이우, ‘소리바다 어워즈’ 합류…화려한 무대 예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2019 SOBA’ 무대에 오르는 ITZY(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 이현, 양다일, 이우, 네이처. /사진제공=2019 SOBA

그룹 ITZY(있지), 네이처, 가수 이현, 양다일, 이우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2019 SORIBADA BEST K-MUSIC AWARDS, 이하 ‘2019 SOBA’)’에서 화려한 무대를 펼친다.

오는 22~23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2019 SOBA’가 개최된다.

비주얼과 실력을 모두 갖추며 올해 가장 기대되는 걸그룹 ITZY와 대체불가한 청순미와 다재다능한 걸그룹 네이처가 톡톡 튀는 매력과 개성 넘치는 퍼포먼스로 한류팬들의 이목을 사로잡기 위해 나선다. 이어 남다른 성량과 특유의 보이스로 오랜 시간 사랑 받고 있는 이현, 짙은 감성으로 음악팬들 사이에서 두터운 팬층을 형성하고 있는 실력파 R&B 싱어송라이터 양다일, 음악과 예능을 넘나들며 역주행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이우가 귀를 녹이는 달콤한 목소리로 현장을 가득 채울 계획이다.

이외에도 이번 ‘2019 SOBA’에는 그룹 마마무, 레드벨벳, 러블리즈, CLC, 오마이걸, 트와이스, 우주소녀, NCT 127, 위키미키, 더보이즈, 스트레이 키즈, (여자)아이들, 에이티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AB6IX, 가수 청하, 박지훈, 김재환, 하성운 등이 출연해 관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를 만든다.

‘2019 SOBA’는 오는 15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되는 한류 페스티벌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의 행사 일환으로 진행된다. ‘2019 SOBA’는 현재 소리바다 모바일 앱을 통해 본상과 남녀 인기상의 주인공을 가리기 위한 온라인 투표를 진행 중이며, 각종 업데이트 소식은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