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지원 ‘방법’ 출연 확정… “배우 생활하며 가장 재미있게 읽은 작품”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엄지원./ 사진제공=씨제스 엔터

배우 엄지원이 tvN 새 드라마 ‘방법’에 출연하기로 확정했다.

엄지원은 2020년 상반기에 방송할 예정인 ‘방법’으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극 중 올곧은 소신을 가진 열혈 기자 임진희 역을 맡아 부정과 불의에 뜨겁게 맞서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

‘방법’은 국내 최대의 IT기업 포레스트의 비밀을 파헤치려는 투철한 정의감의 기자 임진희가 강력한 신기와 특별한 능력을 가진 소녀 소진을 만나게 되면서 불의에 맞서 싸우는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다.

드라마 ‘봄이 오나 봄’과 영화 ‘미씽: 사라진 여자’ ‘마스터’ ‘소원’ 등을 통해 넘치는 카리스마와 존재감을 드러낸 엄지원과 영화 ‘부산행’, 드라마 ‘구해줘2’의 원작인 ‘사이비’ 등을 만든 연상호 감독의 합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엄지원은 “”방법’은 제가 배우 생활하며 가장 재미있게 읽은 작품”이라며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작업하게 되어 설레고 감사하고 영광이다. 차근차근 잘 준비해가고 있으니 조금만 기다려달라”고 밝혔다.

현재 엄지원은 뉴욕에 머무르며 어학연수와 더불어 휴식기를 보내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