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한혜진, “살 빼서라도 남친 잡고 싶다”는 사연녀에 참견 포기 선언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2’. /사진제공=KBS Joy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2’에서 참견러들을 제대로 폭발시킨 고구마 연애담이 찾아온다.

6일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2’에서는 헤어진 남자친구를 잊지 못하는 사연녀의 안타까운 이야기가 공개된다.

사연녀는 “얼굴이 예뻐지면 잘해 볼 생각 있다”는 전 남자친구의 음성메시지를 공개하며 “살을 빼서라도 남자친구를 잡고 싶다”고 밝힌다. 이에 참견러들은 “끕시다”라고 분노해 사연에 궁금증을 더한다. 개그우먼 김숙은 사연녀의 모습에 안타까워 하며 “잡지마”라고 조언한다.

모델 한혜진은 “남자 얘기 나올 때 ‘돌았?’ 이러다 여자 얘기 나오니까 ‘너도 돌았?’”이라며 참견을 포기한다. 모델 주우재는 “이 사연을 듣자마자 내 입에서 튀어나온 말 그대로 하겠다. 저런 X 다시 만나서 뭐 할 건데”라고 사연녀에게 일침을 날린다.

‘연애의 참견 2’는 6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