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벌려’ 송은이 vs 김신영, 치열한 법정 공방…승자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2 ‘판벌려’

그룹 셀럽파이브(송은이·신봉선·김신영·안영미) 사이에 법정 공방이 펼쳐진다. 6일 오후 방송되는 JTBC2 예능프로그램 ‘판벌려’에서 공개된다.

이날 ‘판벌려’에서는 법률 상식을 알아보는 셀럽파이브의 모습이 담긴다.

최근 ‘판벌려’의 녹화에서 셀럽파이브는 장인으로 ‘지훈과 수호’가 온다는 말에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박지훈과 그룹 엑소의 수호라고 생각해 설렘을 감추지 못 했다. 하지만 이후 등장한 박지훈, 손수호 변호사의 모습에 실망한 표정을 지었다고 한다.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한 ‘김신영 비키니 영상’과 관련해 모의법정이 이어졌다. 비키니 영상 공개로 정신적 피해를 본 김신영이 제작자 송은이에게 소송을 제기했다. 김신영은 처절한 모습으로 등장하여 녹취 증거까지 공개했고 재판 중 드러눕기까지 했다.

또한 신봉선과 안영미의 유행어 ‘납셨네’에 대한 공방전도 공개된다. 이날 신봉선은 “안영미가 유행어를 갈취해 개그 코너를 하나 날렸다”며 증거 영상을 공개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