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임지연, 숏컷 도전에 액션 스쿨서 배운 연기로 ‘인생캐’ 예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임지연./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임지연이 지난 5일 처음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임지연은 극에서 현실세계와 평행세계, 두 세계에서 180도 다른 성격의 삶을 살아가는 강력반 홍일점 형사 라시온 역을 맡았다.

이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시온과 구남친 재상(정지훈 분)의 되돌릴 수 없는 악연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졌다.

시온은 재상의 변호로 인해 법으로 마땅히 위로 받아야 할 피해자가 되레 가해자가 되는 상황이 이어지자 분노가 치밀었다. 특히 증인까지 매수해 거짓 자백을 하게 만드는 재상의 수법에 충격을 받았다. 시온은 거침없는 날아 차기로 분노의 한방을 날려 첫 등장부터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시온과 재상은 다시 한번 살인 납치 사건을 통해 형사와 변호사로 마주하게 됐다.

임지연은 캐릭터를 위해 숏컷에 도전하고 액션 스쿨에 다니며 연기 내외적으로 성장하려 노력 중이라는 후문이다.

‘웰컴2라이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