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창 김영임, 오는 10월 5일 인천서 ‘소리 孝’ 공연 연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영임의 소리 효(孝)’의 포스터. / 제공=고하엔터테인먼트

경기 명창 김영임의 국악 뮤지컬 공연 ‘김영임의 소리 효(孝)’의 추가 공연이 오는 10월 5일 인천 종합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지난 5월 서울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던 김영임은 관객들의 호응에 힘입어 추가로 인천 공연을 기획했다. 매년 20여 회의 공연을 해온 ‘김영임의 소리 효’ 공연에서 인천 지역은 공연 때마다 높은 좌석 점유율을 기록했다.

김영임은 이번 공연을 통해 서울에서 전한 감동을 다시 한 번 재현한다. 다채로운 무대 구성으로 부모와 자식 간의 정을 다시 한번 떠올릴 수 있게 하는 아름다운 ‘효’를 표현하며, 관객들이 다시 한번 ‘효’에 대해 떠올릴 수 있도록 기쁨과 슬픔이 공존하는 퍼포먼스로 재해석할 예정이다.

김영임의 대표 퍼포먼스인 굿도 다시 한번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이는 지난 서울 공연에서도 관객들의 극찬을 이끌어냈다. 이외에도 김영임의 유명 퍼포먼스 중 하나인 ‘억겁의 세월’ 등 다양한 퍼포먼스로 공연을 구성할 예정이다.

‘김영임의 소리 효’ 인천 공연은 6일 인터파크를 통해 티켓 예매를 시작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