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오마이걸, 신곡 ‘번지’ 무대 최초 공개···정형돈·데프콘 “차트 1위”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 예능 ‘아이돌룸’. /사진제공=JTBC

 

JTBC 예능프로그램 ‘아이돌룸’에서 그룹 오마이걸이 새 앨범 폴 인 러브(Fall in Love)의 타이틀곡인 ‘번지’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에서는 3개월 만에 가요계에 컴백 소식을 알린 오마이걸이 출연한다.

오마이걸은 최근 녹화에서  “아이돌999 오디션에 대한 소문을 들었다”며 “합류한 멤버들이 대단하더라”고 말해 ‘아이돌룸’에 대한 열의를 보였다.

이어 신곡 소개에서 멤버 유아는 “올여름 여러분의 마음을 사로잡을 곡”이라며 “네 마음속으로 번지를 하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오마이걸만의 상큼한 여름 노래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번지’ 무대를 감상한 MC 정형돈과 데프콘은 “이건 바로 차트 1위”라며 감탄했다.

‘아이돌룸’은 오는 6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