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 요한’ 이규형 “단순히 지성 괴롭히는 인물NO…당위성 찾으려 노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이규형이 5일 오후 서울 마곡동 이대서울병원에서 열린 ‘의사 요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SBS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의 이규형이 연기 포인트에 대해 설명했다.

5일 오후 서울 마곡동 이대서울병원에서 ‘의사 요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조수원 감독과 배우 지성, 이세영, 이규형이 참석했다.

이규형은 원칙주의 검사 손석기 역을 맡았다. 지상파 첫 주연인 그는 “포스터도 찍고 너무 영광스럽다”며 “주연이라기보다 꼭 필요한 인물이라 생각하고 있다. 동떨어지지 않게 잘 묻어나려고 노력한다”고 말했다.

이규형은 “요한과 반대되는 신념을 갖고 있는 인물로서, 하는 행동에 정당성을 갖추지 않으면 요한의 신념과 논리에 설득될 것 같았다. (차요한에) 팽팽히 맞설 수 있는 긴념을 갖춘 손석기를 만들기 위해 많은 자료를 찾아봤다”고 말했다. 또한 “(손석기만의) 진정성을 가지지 않는다면 주인공을 괴롭히는 인물로만 보일 것”이라며 “당위성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의사 요한’은 미스터리한 통증의 원인을 찾아가는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 메디컬 드라마. 매주 금, 토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