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존생활’ 이시영, 생애 첫 탁구대회 출전···긴장·불안으로 호흡곤란까지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 예능 ‘취존생활’. /사진제공=JTBC

배우 이시영이 JTBC 예능프로그램 ‘취향존중 리얼라이프–취존생활'(이하 ‘취존생활’)에서 생애 첫 탁구 대회에 출전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취존생활’에서는 탁구 경력 6개월 차인 이시영이 당찬 포부와 함께 ‘새싹부’ 단식·복식 경기에 출전한다.

이시영은 이른 아침부터 대회장에 도착하는 순간까지 여러 불길한 징조들이 나타나자 “집에 가고 싶다”며 극도의 긴장감을 보인다.

대회장에 도착한 이시영은 몸풀기 연습으로 가벼운 몸동작을 해보지만 다시 긴장 상태가 되어 호흡곤란 증세와 함께 휴대용 산소호흡기를 찾아 제작진을 당황하게 한다. 이내 깜짝 방문한 이연복 셰프와 아이즈원의 권은비, 이채연의 응원을 받고 경기장에 나선다.

한편 ‘취존생활’의 MC 정형돈과 안정환은 고래상어 스쿠버다이빙에 도전한다. 아름다운 바닷속에서 아파트 6층 크기의 고래상어를 마주한 안정환은 감격에 겨운 나머지 ‘의문의 사내’에게 뽀뽀를 퍼부어 웃음을 자아낸다. 그는 난생 처음 겪어본 경험에 “(스쿠버다이빙을) 꼭 한 번 해봐야 한다. 세상이 달리 보인다”며 흥분했다.

‘취존생활’은 오는 6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