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정지훈 “액션 장면에서 싸움 안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정지훈,웰컴2라이프

배우 정지훈이 5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이승현 기자 Ish87@

배우 정지훈이 MBC ‘웰컴2라이프’ 출연 소감을 밝혔다.

5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 이재상(정지훈 분)이 의문의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간 뒤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이다.

‘웰컴2라이프’는 정지훈의 첫 MBC 드라마다. 정지훈은 “MBC 스태프분들과 처음 작업을 해봤는데, 이렇게 잘 맞을 줄 몰랐다. 왜 진작 MBC에서 안했을까 싶을 정도로 합이 잘 맞다. 감독님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재밌는 현장을 꾸리고 있다”고 말했다.

정지훈은 “시청률을 신경쓰지 않는다면 거짓말”이라며 “상업적으로 성공 못했을 때 많이 얻어맞기도 한다. 그걸 감안하더라도 이 작품은 꼭 하고 싶었다. 내 인생에 또 다른 도전이었다. 이 작품을 잘 끝낸다면 스스로에게 흡족할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정지훈은 “액션 장면들이 있는데, 싸움은 임지연씨가 다 한다. 나는 뒤에서 숨어있다가 뒷정리만 한다. 몸은 편해서 좋았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웰컴2라이프’는 5일 오후 8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