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한상진 “정지훈으로 살아보고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한상진,웰컴2라이프

배우 한상진./사진=텐아시아 DB

MBC ‘웰컴2라이프’의 배우 한상진이 “평행세계가 존재한다면 정지훈으로 살아보고 싶다”고 고백했다.

5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 이재상이 의문의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간 뒤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이다.

평행세계가 실제로 존재한다면 어떤 인물로 살고 싶을까. 정지훈은 “스포츠 선수가 되고 싶다”고 했다. 임지연은 규칙적인 삶이 있는 직장인을 꿈궜다. 곽시양은 “군인”이라며 “군대에 있을 때 좋은 추억이 많다”고 설명했다. 손병호는 요리사가 되고 싶다고 했다.

한상진은 “논란의 여지가 있을지도 모르지만”이라며 “정지훈씨로 살아보고 싶다. 연기도 잘하고 노래도 잘하고 춤도 잘 추고 선배도 잘 챙긴다. 다른 이유는 절대 아니다”고해 웃음을 자아냈다.

‘웰컴2라이프’는 5일 오후 8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