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JTBC 서울 마라톤’ 홍보대사 합류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JTBC 서울 마라톤’ 홍보 이미지./사진제공=JTBC

지난해 2만 여 참가자들의 열기로 성황을 이룬 ‘JTBC 서울 마라톤’이 올해 대회 일정을 공개했다. 특히 가수 청하가 홍보대사로 합류해 눈길을 끈다.

‘2019 JTBC 서울 마라톤’ 사무국은 5일 오전 공식 홈페이지를 개설하며 행사 개최 사실을 알렸다. 대회는 오는 11월 3일 일요일 오전 8시에 열리며 8월 13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접수가 진행된다.

홍보대사로 나선 가수 청하의 이미지도 함께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대에서 보여주던 강렬한 눈빛을 드러내며 ‘2019 JTBC 서울 마라톤’을 알리고 있다. 10km 부문에 2030 세대의 열띤 참가를 끌어내며 ‘젊은 대회’라는 말을 들었던 ‘JTBC 서울 마라톤’과 청하의 건강한 에너지가 어우러져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JTBC 서울 마라톤’은 42.195km 풀코스 엘리트, 마스터즈 부문을 운영하는 것은 물론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10km 코스와 휠체어 부문도 운영한다.

지난해 대회에는 ‘2018 JTBC 서울 마라톤’ 홍보대사 소유를 비롯해 배우 임수향, 탤런트 양정원, 가수 션, ‘비정상회담’ ‘냉장고를 부탁해’ 출연자들, ‘와썹맨’의 박준형, 장성규 JTBC 전 아나운서 등 각 분야의 셀럽들을 비롯해 2만 여명의 참가자들이 행사장에 모였다. 특히 10Km 부문에 젊은 층의 참가 비율이 압도적으로 증가해 눈길을 끌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