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민, 송중기·박보검 소속 블러썸 엔터와 전속계약(공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정소민./ 텐아시아 DB

블러썸 엔터테인먼트가 5일 “배우 정소민과 한식구가 됐다”고 밝혔다.

정소민은 2010년 드라마 ‘나쁜 남자’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장난스런 키스’‘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이번 생은 처음이라’, 영화 ‘아빠는 딸’‘기방도령’ 등 현재까지 10여 편이 넘는 작품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아오고 있다.

2018년 tvN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을 통해서는 밝은 모습 이면에 어둠을 안고있는 디자이너 유진강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받기도 했다.

이 외에도 현재 SBS 파워FM ‘정소민의 영스트리스트’를 통해 라디오 DJ로서도 바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중이다. 최근에는 SBS 새 월화 예능 ‘리틀 포레스트’에도 출연을 확정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