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캐처2’, 치타·딘딘·홍빈 등 뉴페이스 군단으로 기대감 UP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net ‘러브캐처2’./ 사진제공=Mnet

Mnet 연애 예능 ‘러브캐처2’가 오는 22일 밤 11시에 처음 방송된다.

‘러브캐처2’는 운명적인 사랑을 찾기 위해 찾아온 ‘러브캐처’와 거액의 상금을 목적으로 출연한 ‘머니캐처’의 아슬아슬한 심리 게임을 담은 로맨스 추리 프로그램이다. 지난 해 첫 시즌이 방송됐다. 출연자들의 심리전을 관찰하는 연예인 패널인 ‘왓처’ 군단의 입담과 추리가 보는 재미를 더했다.

시즌2에서는 신동엽, 홍석천, 장도연, 딘딘, 치타, 홍빈이 ‘왓처’로 출격한다. 신동엽은 “이번 시즌에야말로 출연자의 마음 읽기에 성공해서 작년에 놓친 ‘골드코인’의 한을 풀겠다”고 밝혔다.

‘러브캐처2’의 공식 연애 해결사로는 홍석천이 합류했다. 그는 “작년에는 관상에 의존해 머니캐처를 선택했다면 이제는 숲을 보겠다”며 “작년 보다 업그레이드 된 비주얼의 남자 캐처들의 활약이 기대된다. 시청자들도 분명 이들의 매력에 빠지게 될 것”이라고 했다.

장도연 역시 시즌1에 이은 재출연이다. 장도연은 작년에 불참했던 ‘러브캐처’ 회식을 회상하며 “올해는 꼭 회식에 참석해 출연자들을 직접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또 다른 ‘왓처’로 출연을 확정 지은 딘딘은 “평소 ‘사람 잘 본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 나만의 관상 기준으로 시청자들이 믿고 들을 수 있는 추리를 보여주겠다”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티저 촬영이 있던 날 출연자들의 사진과 기본 정보를 본 딘딘은 단번에 자신의 이상형이라며 한 여성 출연자를 지목하기도 했다.

치타는 ‘러브캐처2’에서 시원한 연애 조언으로 눈길을 사로잡을 예 정이다. 수년간 다져진 연애 내공으로 캐처들의 심리를 읽어내는 것은 물론 시청자들의 마음을 대변할 전망이다. 최근 열애 사실을 공개한 치타는 “이미 ‘러브’를 찾았으니 ‘머니 캐처’로 도전해 상금을 타고 싶다”고 전했다.

홍빈은 ‘러브캐처2’의 ‘왓처’ 군단의 막내답지 않은 예리한 면모를 보여주며 활약할 전망이다.

‘러브캐처2’ 1~3회는 Mnet과 tvN에 특별 공동편성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