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부터 헤이즈·거미까지…’호텔델루나’ OST, 매주 음원차트 1위 장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tvN ‘호텔 델루나’ OST 재킷. / 제공=냠냠엔터테인먼트

tvN 주말드라마 ‘호텔 델루나’의 OST가 매주 음원차트 1위를 장식하고 있다.

5일 오전 9시 기준으로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에는 거미의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이 1위에 올랐다. 태연의 ‘그대라는 시’는 2위, 헤이즈의 ‘내 맘을 볼 수 있나요’는 3위를 기록했다. 이 모든 곡은 ‘호텔델루나’의 OST로, ‘차트 줄세우기’에 성공했다.

청하의 ‘그 끝에 그대’와 십센치 ‘나의 어깨에 기대어요’, 펀치&먼데이키즈의 ‘Another Day’까지 10위 안에 머물려 힘을 보여줬다.

지난 4일 공개된 거미의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은 공개하자마자 국내 주요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이처럼 ‘호텔 델루나’의 OST는 매주 음원 발매와 더불어 차트의 정상을 찍고 있다. ‘믿고 듣는 OST 맛집’이라는 애칭도 붙었다. 태연을 시작으로 헤이즈, 거미가 부른 OST가 바통 터치를 이어가며 경쟁을 벌이는 중이다.

‘호텔 델루나’ OST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와 ‘도깨비’ OST인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Stay With Me’ ‘Beautiful’ ‘I Miss You’ 등을 만든 송동운이 총괄 프로듀서로 참여해 만들었다. 앞으로 공개될 OST에도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