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이국주와 열애 인정”…물대포 피하려다 폭탄 발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플레이어’ 이이경. /사진=tvN 방송 캡처

배우 이이경이 tvN ‘플레이어’에서 물대포 벌칙을 피하기 위해 코미디언 이국주와의 열애를 거짓으로 인정했다.

지난 4일 방송된 ‘플레이어’에서 이수근, 김동현, 황제성, 이용진, 이진호, 이이경, 정혁은 ‘패기물들’이라는 이름으로 아이돌 그룹 데뷔를 준비하고 기자회견을 가졌다. 하지만 멤버들이 ‘이름’ ‘아니오’ ‘몰라’ ‘그래서’ ‘저는’ 등의 금지어를 말하면 책상에서 물대포가 나왔다.

이이경은 이국주와의 열애설과 관련된 질문을 받았다. 한 기자는 “최근 이국주의 집에서 새벽에 나오는 것이 목격됐다. 공개 연애를 할 생각이냐”고 물었고 이이경은 “저는 그런 일이 절대 없다”고 답했다. 하지만 ‘저는’이라는 금지어를 말해 이이경은 물대포를 맞게 됐다.

한 차례 물대포를 맡고 나자 정신이 없던 이이경은 “죄송하다”며 이 순간을 빨리 마무리하기 위한 방법을 생각했다. 그러면서 “(이국주와의 열애설을) 인정하겠다. 사랑이 죄는 아니지 않냐”고 답했다. 진행자 최성민이 “이국주와 공개 연애를 인정하겠다는 거냐”며 묻자 이이경은 “인정”이라고 말했다.

이이경은 이국주가 DJ를 맡았던 SBS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국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이경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돈독한 사이를 자랑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