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데뷔 앨범 초동 46만장…역대 솔로 가수 최고 기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강다니엘 /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강다니엘의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가 5일 “강다니엘이 솔로 데뷔 앨범으로 역대 솔로 아티스트 초동 신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강다니엘은 지난달 25일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컬러 온 미)’를 발표했다.

한터차트의 집계에 따르면 강다니엘의 이번 앨범은 초동(음반 발매 후 일주일 간의 누적 음반 판매량, 7월 29일~8월 4일 집계) 판매량 46만6701장을 기록했다.

발매 3일 만에 약 40만장을 판매했고, 6일차에는 선주문량 45만장을 완판시켰다.

이로써 강다니엘은 한터 차트 기준 역대 초동 판매량으로는 8위, 가수로는 3위에 오르게 됐다는 것이 커넥트엔터테인먼트의 설명이다.

강다니엘은 광주를 시작으로 대전, 부산, 대구를 거쳐 서울까지 팬사인회를 가졌다. 이제 해외 팬들과의 만남을 앞두고 있다. 오는 16일 싱가포르와 18일 홍콩에 이어 9월 7일과 13일에는 방콕과 대만에서 팬미팅을 연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