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건나블리, 아빠 박주호와 첫 한강 나들이…귀여움 폭발

[텐아시아=우빈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건나블리 남매 / 사진제공=KBS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 건후 남매 건나블리가 서울에 뜬다.

4일 방송되는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박주호와 나은 건후가 처음으로 함께 한강을 찾아 영화 같은 하루를 보낸다

공개된 사진 속 건나블리는 초록 잔디밭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의문의 링 안에 들어가 있는 나은이의 기대감 넘치는 눈빛과 비눗방울을 따라가는 건후의 해맑은 미소에서 넘치는 즐거움이 느껴진다. 또 캠핑용 의자에 앉아 선풍기 바람을 쐬는 아이들과물에 젖어 주호 아빠의 품에 안겨 있는 건나블리의 모습이 보인다한강에서 피서를 제대로 즐기는 건나블리의 모습이 보는 이들에게도 시원함을 전달한다.

이날 주호 아빠와 건나블리 남매는 서울 한강에서 하루를 보냈다주호 아빠는 건나블리와 함께한 첫 한강 나들이에 들뜬 마음으로 이것저것을 준비해왔다아이들은 비눗방울부터 장난감 자동차까지 아빠가 준비한 소품들로 더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건나블리 가족은 한강 하면 빼놓을 수 없는 텐트 피크닉과 라면 먹방까지 즐겼다고 한다. 

또한 이들은 한강 곳곳에서 명작 영화를 새로 찍었다괴물 모형 앞에서 찍은 괴물부터 비 대신 쏟아지는 분수를 배경으로 한 클래식까지 이들이 다시 찍은 명화들은 어떻게 재탄생했을지 기대를 더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