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요한’ 이규형, 지성과 본격적 대립 예고 ‘싸늘’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의사요한’의 이규형./사진제공=SBS

SBS ‘의사요한’에서 이규형이 압도적인 눈빛으로 강렬 엔딩을 선사했다.

‘의사요한’은 의료 현장에서 갑론을박을 자아내고 있는 존엄사를 다룬 드라마다. 이규형은 극 중 3년 전 차요한 사건의 담당 검사 손석기 역을 맡았다.

지난 2일 방송에서는 본격적으로 손석기의 살인 반대 행보가 펼쳐졌다. 특히 차요한(지성 분)의 주변을 맴돌던 손석기가 직접 차요한의 병원에 찾아가 눈길을 끌었다. 병원 복도에서 우연치 않게 차요한의 제자 강시영(이세영 분)을 만난 손석기는 3년 전 사건의 담당 검사임을 밝히며 차요한이 지닌 신념에 대해 캐묻기 시작했다. 강시영이 처한 상황을 아는 듯 여유롭지만 단호한 표정으로 추궁하는 손석기의 모습에 긴장감이 고조됐다.

이어 손석기는 “차교수가 3년 전과 똑같은 일을 하려 한다면 고발하시겠습니까, 아니면 모르는 척하시겠습니까, 그도 아니면 동조하시겠습니까”라고 한층 싸늘해진 표정으로 강시영을 압박했다.

첫 회부터 차요한과의 관계성에 궁금증을 자아냈던 이규형이 드디어 차요한을 찾아가며 극 전개에 속도를 더했다. 극 말미에는 손석기에게 차요한이 전화를 걸며 본격 대립을 예고했다. 차요한과 손석기가 풀어낼 서사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의사요한‘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