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 前 연인’ 우주안 “오정연과 오해 풀어…허위사실유포 대응할 것 ”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모델 우주안(왼쪽부터), 가수 강타, 방송인 오정연./사진=우주안, 오정연 인스타그램, 텐아시아DB

가수 강타와의 교제를 두고 방송인 오정연과 진실공방을 펼쳤던 레이싱 모델 우주안이 “오해를 풀었다”고 다시 입장문을 밝혔다.

우주안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명이 된 상태이고, 사생활적인 대화부분은 오정연님 보호와 더 이상 서로가 오해가 없음에 삭제하도록 하겠다”며 “이 사안에 관해서는 허위사실유포 악성루머에 대응을 할 예정이다. 혹시나 사실이 아닌 기반으로 글이나 기사를 쓰신 분이 있으시다면 정정해주시길 부탁드린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는 앞서 자신이 작성했던 글을 새롭게 수정한 것이다.

앞서 지난 2일 오정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타와 우주안의 이름이 적힌 실시간 검색어 캡처 사진을 게재하며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파장을 일으켰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