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오대환, 매니저 소개팅 위해 동반 다이어트 돌입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오대환이 매니저의 소개팅을 위해 동반 다이어트에 돌입한다.

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오대환과 매니저의 다이어트 현장이 공개된다.

3일 공개된 스틸컷 속에는 땀에 젖은 오대환과 매니저의 모습이 담겼다. 오대환이 소개팅을 받고자 하는 매니저에게 다이어트 후에 소개팅을 하는 게 어떻겠냐고 제안했고, 두 사람의 동반 다이어트가 시작된 것이다. 이들은 집에서부터 인근 공원까지 열정 충만한 자전거 라이딩을 즐기고 치열한 배드민턴 대결을 펼치며 칼로리를 소비한다.

운동을 마치고 동네로 다시 돌아간 오대환과 매니저는 과거 함께 갔던 고깃집을 발견하고 홀린 듯이 불판 앞에 자리했다고 해 폭소를 유발한다.

이에 오대환은 “조금만 먹고 갈게요”라며 2인분을 주문하고, 매니저는 주문한 고기의 향을 맡으며 행복해한다. 두 사람은 다이어트 중이니 고기를 적게 먹자고 다짐하며 물배를 채웠다는 후문이다.

오대환과 매니저가 고기의 유혹을 참을 수 있을지는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