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킴, ‘2019 MGMA’ 2관왕 영예…”앞으로도 정직하게 노래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폴킴. / ‘2019 MGMA
‘ 방송화면

가수 폴킴(Paul Kim)이 지난 1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9 MGMA(2019 M2 X 지니뮤직 어워드)’에서 대상을 포함해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폴킴은 이날 시상식에서 ‘남자 솔로 아티스트상’뿐만 아니라 지난해 10월 발매하고 모든 온라인 음원 차트를 석권한 ‘너를 만나’로 대상 중 하나인 ‘톱 뮤직’ 상을 받았다.

특히 톱 뮤직 부문은 음원 누적 스트리밍, 다운로드 횟수가 가장 많은 가수에게 돌아가는 상으로, 폴킴은 아이돌 그룹 사이에서 당당하게 대상을 거머쥐었다.

이후 폴킴은 자신의 SNS에 “믿으면 이뤄지는 게 맞나 봐요”라며 “노래하고 싶다는 마음 하나로 시작한 이 길에 감격스럽고 감사한 일이 생겼다. 지금도 실감이 나질 않고 기뻤다, 당황스러웠다를 반복한다”고 남겼다.

이어 “내 노래를 듣고 기쁨, 슬픔, 외로움 끝에 희망 등 많은 감정을 느끼고 나누는 모든 팬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유 없이 늘 응원해주는 폴인럽 감사하고 또 감사하다”면서 “처음 노래를 시작한 그때의 마음 잃지 않고 성실하고 정직하게 계속 노래하겠다. 오늘 밤을 늘 맘 속에 간직하겠다”고 영광을 팬들에게 돌렸다.

최근 새 싱글 음반 ‘헤어질 걸 알아’를 발표한 폴킴은 각종 공연을 통해 팬들과의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