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럽게’ 은지원 “유동근, 뱀 나오면 몸 던져서 전인화 지키라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은지원이 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MBN 신규 예능 프로그램 ‘자연스럽게’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은지원이 MBN 예능 ‘자연스럽게’의 출연을 앞두고 전인화의 남편 유동근과 통화한 이야기를 전했다.

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자연스럽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유일용 PD와 전인화, 은지원, 김종민, 조병규가 참석했다.

전인화는 남편 유동근과 가족들이 ‘자연스럽게’ 출연을 응원해줬다고 밝혔다. 그는 “집안 식구들은 굉장히 좋아했다. 가서 하고 싶은 대로 마음껏 (시골 생활을) 만끽 해봐라고 했다. 제목처럼 자연스럽게 놀다 오라고 했다”고 전했다.

은지원은 “(유동근) 형님께서 걱정을 많이 하시더라. 사랑꾼이다”며 유동근과 통화를 했던 이야기를 털어놨다. 그는 “(유동근이) 그 주변에 뱀이 많다면서 뱀이 나오면 종민이 보고 몸으로 막으라고 했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자연스럽게’는 스타들의 시골 마을 정착기를 담은 리얼리티 예능. 오는 3일 오후 9시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