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6, 2년 연속 밴드상 수상…”소중하고 의미 있는 음악 하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데이식스(DAY6).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밴드 데이식스(DAY6)가 지난해 ‘2018 MGA(MBC PLUS X GENIE MUSIC AWARD)’에 이어 올해도 ‘2019 M2 X GENIE MUSIC AWARD'(이하 ‘2019 MGMA’)에서 밴드상을 수상했다.

DAY6는 지난 1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9 MGMA’에서 음악 부문 ‘The Band상’의 영광을 안았다.

DAY6는 2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앞으로도 소중하고 의미 있는 음악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 우리의 원동력인 마이 데이(My Day, 팬클럽)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고 싶다”고 말했다.

2015년 9월 데뷔한 DAY6는 데뷔 음반 ‘더 데이(The Day)’부터 최근 발매한 다섯 번째 미니음반 ‘더 북 오브 어스 : 그래비티(The Book of Us : Gravity)’까지 모든 음반에 참여하며 성장한 음악 실력을 보여줬다.
‘콩그레츄레이션스(Congratulations)’ ‘예뻤어’ ‘좋아합니다’ 등 자작곡을 부르며 ‘믿고 듣는 데이식스(믿듣데)’ ‘명곡 부자’라는 애칭을 얻었다.

특히 이번 새 음반의 타이틀곡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로 데뷔 이래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 이 곡은 벅스, 네이버 뮤직 등 음원 차트 정상을 차지했고, 음반은 해외 11개 지역 아이튠즈 음반 차트에서 정상에 올랐다.지난달 24일 MBC 뮤직 ‘쇼! 챔피언’과 25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연이어 1위 트로피를 받으며 ‘데뷔 4년 만에 최고 성과’를 냈다.

DAY6는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 방이동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월드투어 콘서트를 연다. 이후 전 세계 26개 도시를 돌며 공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