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문세윤, “스케줄 많아진 지 1년 반···그동안 거지처럼 살았다” 고백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방송화면. /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의 멤버들이 서로를 향한 속마음을 고백했다.

2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이색 볶음요리 특집으로 갑오징어볶음과 수구레볶음 먹방이 펼쳐진다.

개그맨 유민상은 수구레볶음을 맛있게 먹기 위해 “물을 술처럼 마시자”고 제안한다. 이에 멤버들은 취한 연기를 펼치며 상황극을 만들었다.

유민상은 개그우먼 김민경에게 “착하다”며 칭찬했고, 개그맨 문세윤에게는 “너 그러면 안 돼! 프로그램이 너무 많아”라고 질투했다.

이에 대해 문세윤은 “데뷔하고 19년 동안 스케줄이 많아진 지 겨우 1년 반 됐다. 그동안 거지처럼 살았다”며 울컥해 웃음을 자아냈다.

‘맛있는 녀석들’은 2일 오후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