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 측, 우주안 “최근 재회” 발언에도 “입장 변동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강타,슈퍼히어러

가수 강타.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강타가 레이싱 모델 우주안과의 열애설을 다시 한 번 부인했다.

강타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2일 “강타의 열애설과 관련된 입장에 변동은 없다”고 밝혔다. SM은 지난 1일 “강타와 우주안은 몇 년 전 끝난 인연”이라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우주안이 자신의 SNS에 영상을 올리면서 불거졌다. 영상에는 찜질방에서 다정하게 데이트를 즐기는 강타, 우주안의 모습이 담겼다. 강타가 우주안에게 입맞춤까지 하며 열애설에 불을 지폈다.

이에 SM은 “우주안이 실수로 영상을 올렸고, 이후 바로 삭제했다”고 열애설을 일축했다. 하지만 우주안이 다시 한 번 열애설에 불을 붙였다. 그는 지난 1일 자신의 SNS에 “강타와 지난해 교제하다 헤어졌고, 영상도 지난해 찍은 것”이라며 “최근 다시 만나 서로를 알아가는 중”이라고 남겼다.

우주안의 글과 강타 측의 입장이 엇갈리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