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신곡 ‘죽지 않을 만큼만’ 한국과 베트남서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진주의 ‘죽지 않을 만큼만’ 재킷. / 제공=RBW

RBW Vietnam 소속 가수 진주(JIN JU)가 세 번째 디지털 싱글 음반 ‘죽지 않을 만큼만’을 지난 1일 국내에서 발매했다. 추후 베트남에서도 공개할 예정이다.

RBW Vietnam의 관계자는 2일 “진주는 ‘죽지 않을 만큼만’을 한국과 베트남에서 각각 발매하기로 했다. 국내에 이어 베트남에서는 ‘ELYSA’라는 제목으로 공개된다”고 말했다.

‘죽지 않을 만큼만’은 베트남 작곡가 Quang Hung의 곡으로, 처절하고 슬픈 멜로디가 돋보이는 발라드 장르이다.

한국에서 발매되는 버전의 작사는 김진우와 필승불패가 뭉쳐 완성했다. 이별의 끝에 남겨져 아파도 사랑했던 기억으로 살아갈 수 있다는 한 여자의 마음을 풀어냈다. 진주의 호소력 짙은 음색이 감성을 자극한다.

진주는 유창한 베트남어 실력과 뛰어난 가창력을 겸비한 가수로, 베트남 현지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베트남판 ‘히든싱어’의 우승자로 유명세를 탄 뒤 다양한 현지 방송 프로그램 출연하면서 한국과 베트남 문화 교류와 관련된 여러 행사에 초청돼 가교 역할도 하고 있다. 종영한 드라마 ‘빙의’의 OST ‘달무지개’와 디지털 싱글 ‘모든 날이 다 너였다’로 주목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