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2년 연속 ‘착한 콘서트’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한여름. / 제공=탑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한여름이 오는 4일 경기도 김포시 아라뱃길 김포문화광장에서 열리는 ‘2019 아라마린페스티벌 착한 콘서트’에 출연한다.

한여름은 오는 3일부터 열리는 ‘2019 아라마린페스티벌 착한 콘서트’ 일정 중 4일 ‘EDM 트롯쇼’ 공연에 참여한다. 최근 발매한 ‘레트로(RETRO) 방가’ 등을 부르며 흥을 높일 예정이다.

한여름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이번 축제에 참가하기로 했다. ‘트로트계의 샛별’이라는 애칭을 입증하며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2019 아라마린 페스티벌 착한 콘서트’는 즐거운 기부문화 확산으로 우리 주변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을 나누는 자선 공연이다. 올해는 한여름을 비롯해 그룹 마마무와 마이티마우스, 지원이, 조정민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