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베리, ‘2019 MGMA’로 방송 활동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베리베리. / 제공=젤리피쉬

그룹 베리베리가 ‘2019 MGMA(2019 M2 X GENIE MUSIC AWARDS)’에 출격해 본격 방송 활동에 돌입했다.

베리베리는 지난 1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9 MGMA’에 출연했다. 이들은 그룹 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와 세븐틴의 ‘어쩌나’ 등의 안무를 보여주며 호응을 얻었다. 신인 그룹 네이처, 밴디트와 더불어 트와이스의 ‘YES or YES’로 특별 공연도 꾸몄다.

베리베리는 ‘2019 MGMA’를 시작으로 지난달 31일 발표한 새 음반 ‘VERI-CHILL(베리-칠)’의 타이틀곡 ‘태그 태그 태그(Tag Tag Tag)’의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